황교안 "文정권, 대한민국 잘못된 길로 끌고 가고 있어⋯국정 대전환해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게시판

황교안 "文정권, 대한민국 잘못된 길로 끌고 가고 있어⋯국정 대전환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에권 댓글 0건 조회 221회 작성일 19-08-14 17:16

본문

黃, 광복절 하루 앞두고 국회 이승만 동상 앞에서 대국민 담화 발표
"5년 단임정권이 대한민국 체제 바꾸려다 국가적 대위기"
"국정 대전환 위해 모든 것 걸고 싸울 것"…5대 실천 목표 제시
"文정권, 정책 대전환하면 정치적 고려없이 적극 협력"
"대통령 광복절 경축사 변화 기대...없다면 특단의 대책 세울 것"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4일 "문재인 대통령과 이 정권이 대한민국을 잘못된 길로 끌고 가고 있다"며 문재인 정권의 정책 기조 대전환을 요구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 국회 본관 중앙홀 이승만 동상 앞에서 '오늘을 이기고 내일로 나아갑시다'라는 제목의 대국민 담화문을 발표하고 "문재인 정부는 실패했다. 국정의 목표도, 국정운영의 과정도, 올바른 궤도에서 벗어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지금 대한민국의 현실은 참으로 암담하기만 하다. 경제는 사면초가, 민생은 첩첩산중, 안보는 고립무원"이라며 "국정이 과거에 매몰되면서 미래와 희망을 이야기하는 목소리는 사라지고 상대를 향한 증오와 사회적 갈등이 증폭되면서 국가의 성장 에너지가 소멸되어 가고 있다"고 했다. 이어 "5년 단임 정권이 영속해야 할 대한민국의 체제를 바꾸려 하다가 지금의 국가적 대위기를 불러오고 있다"고 했다.

그는 "대통령과 청와대가 모든 권력을 움켜쥐고, 자유 민주주의의 기본 정신인 ‘삼권분립’을 흔들고 있다"며 "(정부가) 반시장·반기업·좌파 포퓰리즘 정책으로 시장경제의 기반까지 무너뜨리고 있다"고 했다. 또 "문 정권의 통일정책에는 북한 체제 변화에 대한 어떠한 비전도 보이지 않는다"며 "미북간 협상에서 우리가 소외되면, 5000만 국민이 북한의 핵인질이 될 수도 있다"고 했다.

황 대표는 "대한민국을 대전환해야만 한다"며 "저와 우리 당은 국정의 대전환을 이뤄내기 위해 모든 것을 걸고 싸워나갈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지금이라도 이 정권이 잘못을 바로잡고 정책 대전환에 나선다면, 어떠한 정치적 고려도 없이 적극적으로 협력을 할 것"이라고 했다.

황 대표는 이어 대한민국 대전환의 방향 5가지를 제시했다. △잘사는 나라 △모두가 행복한 나라 △미래를 준비하는 나라 △화합과 통합의 나라 △한반도 평화의 새 시대 등이다. 그는 "결국 헌법 정신을 되찾는 것이,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는 근본"이라며 "이를 이뤄가는 방법은 공정한 법치, 포용과 통합, 품격과 배려를 실현하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묻는다. 과거에 머무를 것인가? 미래로 함께 나아갈 것인가? 이념이냐, 경제냐, 어느 쪽을 선택할 것인가? 잘못된 고집을 그만 꺾어라"라고 했다.

황 대표는 "문 대통령의 8・15 경축사에서부터 변화가 있기를 기대한다"며 경축사에 3가지 내용을 담아줄 것을 촉구했다. △한일 갈등의 정책적 해결 방안 △북한의 도발에 대한 경고의 메시지 △한미 동맹 강화 의지 방안 등이다. 그는 "(경축사 메시지 변화를 통해) 믿음을 주지 않는다면 우리 당은 특단의 대책 세울 수 밖에 없다"고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291
어제
314
최대
929
전체
47,657

dads base
Copyright © DADSBASE.COM All rights reserved.